유통

Target백화점 고객구매데이터를 기반한 DMP비즈니스 추진

미국 백화점 Target은 쇼퍼의 데이터를 활용하여 사내 데이터매니지먼트플랫폼(DMP)를 개발하고 디맨드사이드의 벤더(DSP)들과 직접 연결하고 있다.최근에 회사는 동일한 형태의 프로그래매틱방식의 광고를 운용하고자 하는 공급업체 브랜드에 전용 마켓플레이스(PMP)를 제공하고 있다.

온디맨드는 선택 아닌 ‘필수

“제조업에 4차 산업 혁명이 불어 닥치고, 기업 경영에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 전략이 추진되고, 유통채널이 옴니채널에 대응하고 있는 것처럼 이제 기업의 비즈니스 모델을 온디맨드 비즈니스로 변화해야 생존할 수 있습니다.”

옴니채널 유통을 위해 실시간 재고정보 제공이 중요

올 연말 휴가철에도 온오프라인 통합 유통업체들의 물류 대란이 예상되는 가운데 실시간으로 재고 정보를 제공 받아 신속하고 정확하게 재고 현황을 파악하려는 소비자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 매장 내 재고율이 85~90% 미만으로 떨어지고 있는 것도 판매 및 고객 서비스의 리스크 요인이다. 연말 쇼핑 시즌 때 품절사태는 고객 만족도에 상당히 영향을 주기 때문이다.

유통대기업은 왜 스타트업을 M&A하는가?

개인위생용품, 식료품, 음료제품등의 다른 카테고리에서도 동일한 패턴의 현상이 일어나고 있다. 이러한 접근은 R&D기능을 체계적으로 아웃소싱 하고 있는 것처럼 보인다. 이 모델은 특히 제약업계에서 분명하게 볼 수 있다. The Economist가 지적한 것처럼 대기업은 직접 신약개발을 하지 않고 다른 기업을 인수해 판매 및 규제대응, 통합처리 등을 실시하고 있다.

현재의 e-커머스 환경을 분석하기 위한 5개의 그래프차트

E-커머스가 성장하고 있지만 과제도 늘어나고 있다. 유통업체들은 경쟁이 치열한 온라인 환경에서 고객의 참여 와 매출을 증대시키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지금은 어느때보다 데이터가 대량으로 존재하지만 문제는 대부분의 유통업체들이 데이터를 적절하게 사용하지 않다는 것이다.

유통업체 어린이 대상 마케팅에 가상현실(VR) 활용이 늘어나고 있다.

브랜드 마케터들이 가상현실에 관심을 갖기 시작하였다. VR은 미국 백화점 JC Penny, Dior, Target 등 유통업체 뿐만 아니라 The Economist, The New York Times 등의 언론사까지 다양한 마케팅 전략에 활용하고 있다. 최근에는 장난감, 패스트푸드 와 음료 브랜드 들이 VR을 활용하여 어린이 대상 마케팅 전략을 전개하고 있다.

현재의 e-커머스 환경을 이해하기 위한 몇가지 분석

E-커머스가 성장하고 있지만 과제도 늘어나고 있다. 유통업체들은 경쟁이 치열한 온라인 환경에서 고객의 참여 와 매출을 증대시키기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지금은 어느때보다 데이터가 대량으로 존재하지만 문제는 대부분의 유통업체들이 데이터를 적절하게 사용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E-커머스 기업이 상기해야할 5개의 차트는 다음과 같다.

유통기업이 모바일App 마케팅에 성공하기 위한 3가지 법칙

Criteo의 모바일 커머스 현황 조사에 따르면 2015년 4분기 모바일 거래중 54%가 모바일 App을 통해 구매가 이루어졌다. 주문당 평균 금액도 모바일Web(93달러), PC(100달러) 보다 모바일 App(102달러)의 구매금액이 높게 나타났다. 모바일 App을 기반으로 모바일 커머스 및 옴니채널 전략 성공을 위해서는 다음과 같은 3가지를 살펴봐야한다.